작명법 (이름 짓는 순서)

댓글 7

성명학 (호,자)

2019. 12. 15.

선천적 운이 좋은 사람이 좋은 이름을 가지면 더욱 좋은 운으로 발전하고, 선천적인 조건이 나쁘더라도 좋은 이름으로 나쁜 운을 극복하는 것이 성명학이다.


작명법(作名法)에서는 오행을 자원오행, 수리오행, 발음오행으로 나누어서 다루는데, 정통 성명학을 기본으로 하는 작명법에서는 이름을 지을 때 뜻을 중요하게 생각하므로, 이름의 한자가 지니고 있는 의미를 바탕으로 한 자원오행(子源五行)을 가장 중요하게 다룬다.


자원오행(字源五行)이란 한자(漢字)의 부수 또는 글자가 내포하고 있는 의미에 따라 오행을 구분한 것으로 작명에서 가장 먼저 중요한 사주분석 작업이 선행(先行) 되어야만 한다.


좋은 이름 작명법이란 사주를 분석하여 개개인에 필요한 기운을 자원오행으로 정확하게 넣어 주어야 한다.


자원으로 오행을 정하기 위해서는 글자의 부수와 속성을 정확히 파악하여 선택해야 한다.

자원오행은 글자의 부수나 그 글자가 담고 있는 뜻으로 구분하는데 한문에 밝은 사람이 아니면 한자별 자원오행을 정확하게 알기 어렵다.


대법원이 정한 인명용 한자에서 자원오행을 표시하고 있으니 이를 적용하면 된다.

 

성명학은 사주(四柱)에 근본을 두는 것으로, 음양오행(陰陽五行), 자의(字意), 수리(數理), 음운(音韻) 등을 연구하는 학문으로 이름은 뜻(자의), 글자(문자), 소리(발음)으로 구성되는데 뜻(자의)가 중요하며, 사람의 운명을 바꿀 수 있다.

 

자원오행은 작명의 핵심으로 이를 적용하려면 사주에 필요한 기운 즉 용신(用神), 희신(喜神)이 무엇인지를 알아야 하므로 역학의 전문가만이 적용 가능한 이론으로 작명법의 전문지식이 없이 발음오행, 삼원오행 등의 이론 위주로 작명을 해서는 안된다


자원오행은  사주를 분석 한 후 사주에 더욱 힘을 실어주고 보강해 줄 수 있는 오행을 찾아 한자의 오행(목화토금수)이 없거나 부족한 부분을 보완하는 방법이다.

 

인명용 한자사전 (자원오행 한자)

인명용 한자사전 (1).hwp


인명용 한자사전 (1).xlsx

 

     자원오행 인명용 한자사전

      http://www.miso.co.kr/Resource/Hanja


      가족관계등록시스템 인명용 한자조회

       http://efamily.scourt.go.kr/cs/CsBltnWrtList.do?bltnbordId=0000009



작명법 (이름 짓는 순서)


○ 타고난 사주분석(四柱分析)

 - 음양오행(陰陽五行), ()의 분포상황

 - 상생상극(相生相剋)의 역학관계 및 대운(大運)

 - 타고난 성격과 적성 진로

 - 육친(六親)관계 : , , 형제, (,남편),

 - 선천적 건강상태

 - 운로(運路, 살아가는 길) 상황

 

천기부합(天氣符合) 사주에 필요한 오행(五行) 판단

 - 법륜도(法輪圖)를 활용한 체계적, 과학적 판단

 - 주권신(主權神) 발굴, 지장간(支藏干) 분석, 용신(用神)

 - 타고난 기운과의 부합(符合)을 고려

 - 오행의 영향 : 강약왕쇠(强弱旺衰), 길흉화복(吉凶禍福)


자원오행(子源五行) 자의(字意)와 자형(字形)을 살펴 글자를 선택

 - 대법원 인명용 한자 기준

 - 글자에 담긴 뜻과 오행의 기운을 살핍니다.

 - 불용문자(不用文字), 불길문자(不吉文字) 등 고려

 - 일상에서 사용하기 편하고 쉬운 한자


발음오행 (음령오행, 한글오행)에 담긴 기()의 상태 검토


 - 소리의 영동력(靈動力)

 - 놀림감, 나쁜 어감 등 감안

 - 시대감각에 맞으면서 부르기 좋고 듣기 좋은 이름

 - 한글의 다섯 가지 발음체계

오행

발성기관

어금니소리
아음(牙音)

혓소리
설음(舌音)

목구멍소리 후음(喉音)

잇소리
치음(齒音)

입술소리
순음(脣音)

소리

. .

. . . ..

. .

. . .

. . .


 - 발음오행 도표

 오행

자음 

발음 

음성 

오행 수 

 

 ,

 아음

 어금니소리

 1,2

 

 ,,,

 설음

 혓소리

 3,4

 

 ,

 후음

 목구멍소리

 5,6

 

 ,,

 치음

 잇소리

 7,8

 

 ,,

 순음

 입술소리

 9,10


 - 한글모음 소리음양

 음성

 ,,,

어둡고 신중, 내성적 

 양성

 ,,,

 밝고 명랑, 외향적

 중성

 ,

 구분없음, 중용적



수리오행(數理五行)으로 길흉(吉凶) 감안

 - 수리 사격(四格) 획수 배합의 길흉

 - 원형이정(元亨利貞) - 인생총운(전체운)

   한자이름의 획수조합을 '원형이정 4(四格) '으로 나눠 이름 주인의 초년운, 장년운, 말년운,

   인생총운(평생운)을 살피는 방법

   사격(四格) 원형이정(원격,형격,이격,정격)의 수리가 전부 좋은 격으로 이루어져야 한다.


음양조화(陰陽調和) 성씨를 포함한 이름자가 음과 양 조화 반영

 - 획수음양(劃數陰陽) : 한자의 음양 조화( 한자의 획수조합이 짝수와 홀수로 구성)

 - 음양배합(陰陽配合) : 음양의 조화, 상생(相生) 도모, 음과 양의 조화배치

 - 성명 세자의 뿌리, , 열매가 막힘이 없이 서로 상생되어야 한다.

 - 사용하는 한자의 짜임새가 상, , , 우로 조화가 이루어져야 운이 좋다.

 - ()의 성질은 홀수로 동적이며 강하고 적극적, 남성적 역할, 외향적이다.

 - 성명이 모두 양으로만 되면 용기, 추진력, 박력이 있으나, 독선적, 이기적이기 쉽다.

 - ()의 성질은 짝수로서 정적, 연약, 소극적, 여성적 역할, 내향적이다.

 - 성명이 모두 음으로 만 되면 소극적, 우유부단, 적극적인 인생 어렵고, 고독한 운명이다.

 - 성명에서의 음양은 그 글자의 한자 획수를 가지고 구분한다.

 - 획수가 짝수인 경우는 음()의 성질, 획수가 홀수인 경우는 양()의 성질을 가진다.

 - 획수 기준 음양배열 구분

좋은 음양 배열 ()

나쁜 음양 배열 ()

양양음(陽陽陰)

○ ○ ●

양양양(陽陽陽)

○ ○ ○

양음음(陽陰陰)

○ ● ●

음음음(陰陰陰)

● ● ●

음음양(陰陰陽)

● ● ○

사주가 ''의 기운이 강하면 '양양양’,

사주가 ''기운이 강하면 '음음음'

사용할 수 있다.

양음양(陽陰陽)

○ ● ○

음양양(陰陽陽)

● ○ ○

음양음(陰陽陰)

● ○ ●

 

작명추천서(作名推薦書) 가장 합당한 이름자 추천

 - 사주풀이 : 사주의 특징, 성격, 건강, 진로 등

 - 추천하는 이름 및 상세한 설명

 - 사주에 부합되는 영어이름 추천

 

나쁜 이름

1. 본인의 생년월일시와 관계없이 임의로 작명하여 생년월일시와 조화를 이루지 못한 이름

2. 발음오행이 상극되는 이름

3. 음양의 조화를 이루지 못한 이름

4. 4(원격, 형격, 이격, 정격)의 수리가 안좋은 이름

5. 부르기 어색하고 다름 사람에게 놀림을 당하며 시대에 뒤떨어지는 이름

6. 한자의 짜임새가 상, , , 우로 조화가 이루지 못하여 운이 나가는 이름

 

성명학의 핵심인 수리계산에서 획수계산을 잘못하면 큰 오류를 범하여 성명을 잘못 판단할 수 있어 한자의 획수는 康熙字典(강희자전)과 玉篇(옥편)을 근본으로 하여 원획으로 하여야 한다.

===================================================================================


성명통계학상(姓名統計學上) 불길문자(不吉文字)

 

장남이나 장녀만이 사용가능한 한자가 있고, 차남이나 차녀만이 사용 가능한 한자가 있다.

 

신생아 작명이나 개명을 하는 경우에 사용하게 되는데 여기서 장남이란 남자 형제 가운데서

구분하는 것이고, 장녀란 여자 형제 가운데서 구분하는 것이다.


동양(東洋)에서는 한자의 이름을 사용하며, 한자(漢字)는 그 글자마다 뜻을 가지고 있는데, 이름의 뜻이 좋아야 길운(吉運)을 만나게 된다고 무작정(無酌定) 고귀(高貴)하고 유복(裕福)한 뜻을 가진 글자를 고르는 것은 위험(危險)한 일이다.

 

태어날때 부터 왕성(旺盛)한 운세(運勢)를 타고난 사람은 글자의 강(强)한 뜻을 이겨낼 수 있기 때문에 발전(發展)할 수 있지만, 그렇지 못한 사람은 견디지 못하고 오히려 해(害)를 보게 된다.

 

불길문자(不吉文字)들은 성명통계학상 불길한 암시(暗示)를 담고 있으므로 작명(作名)할 때는 사용(使用)하지 않는 것이 바람직하다.  

장남이나 장녀에게 사용하는 이름 한자를 차남이나 차녀가 사용하면 본인뿐 만아니라, 형이나 언니에게도 좋지 않은 일이 나타날 수 있으므로 사용하지 않는 것이 좋다.


- 장남, 장녀 사용가능 한자 가나다 순

갑 - - - 선

수 - - - 홍

一 : 한 일자

甲 : 첫째 천간 갑, 갑옷 갑

巨 : 클 거, 많을 거

乾 : 하늘 건/마를 건

高 : 높을 고

昆 : 맏 곤 /형 곤

國(국) : 나라 국

起 : 일어날 기

基 : 터 기/토대 기

大 : 큰 대

德 : 덕 덕

東 : 동녁 동

斗 : 별 두/말 두

頭 : 머리 두

領 : 거느릴 령

盟 : 맏이 맹

明 : 밝을 명

文 : 글월 문

伯 : 맏 백

甫 : 클 보

上 : 위 상/높을 상

石 : 돌 석

奭 : 클 석/성할 석

碩 : 클 석

先 : 먼저 선

秀 : 빼어날 수

首 : 머리 수

承 : 이을 승/계승할 승

始 : 처음 시

新 : 새 신/처음 신

完 : 완전할 완

元 : 으뜸 원

領 : 거느릴 영

允 : 맏 윤/진실로 윤

胤 : 이을 윤

仁 : 어질 인

日 : 날 일

一 : 한 일

壹 : 한 일/정성 일

前 : 앞 전

子 : 아들 자

長 : 긴 장

宗 : 마루 종/근본 종

柱 : 기둥 주

天 : 하늘 천

初 : 처음 초

春 : 봄 춘

太 : 클 태

泰 : 클 태

弘 : 넓을 홍


 

○ 장남, 장녀 사용불가 차남, 차녀 이하 사용가능한 한자

장남이나 장녀가 사용해서는 안되는 불용한자는 아래와 같다. 

작명법에서 장남이란 남자 형제중에서 서열이고, 장녀란 여자 형제 중에서 서열이다.

 

- 차남, 차녀 사용가능 한자 가나다 순

경 - - 이

종 - - 후

庚(경) : 천간 경

곤(坤) : 떵 곤

계(季) : 막내 계 

冬(동) : 겨울 동

短(단) : 짧을 단

禮(례) : 예도 례

말(末) : 끝 말

모(暮) : 저물 모

北(북) : 북녁 북

三(삼) : 석 삼

소(小) : 작을 소

소(少) : 적을 소

손(孫) : 손자 손 

역(易) : 바꿀 역

月(월) : 달 월

義(의) : 옳을 의

이(二) : 두 이 

종(終) : 마칠 종

중(中) : 가운데 중

중(仲) : 버금 중

재(再) : 두번 재

제(弟) : 아우 제

저(底) : 밑 저

貞(정) : 곧을 정

지(地) : 땅 지

차(次) : 버금 차

秋(추) : 가을 추

하(下) : 아래 하

夏(하) : 여름 하

亨(형) : 형통할 형

후(後) : 뒤 후

 

 

 


      

○ 차남, 차녀 이하 사용가능 한자.

 

곤(坤) 계(季) 말(末) 모(暮) 소(小) 소(少) 손(孫) 역(易) 이(二) 중(中) 중(仲) 종(終) 저(底) 제(弟)

재(再) 지(地) 차(次) 하(下) 후(後)


불길문자 (不吉文字) 301자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鹿), (), (), (), (), (), (),


(), (), (), (滿),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西),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