깜쌤의 세상사는 이야기

배낭여행, 초등교육, 경주, My Way, 영화, et cetera

잘 받았습니다

댓글 2

사람살이/세상사는 이야기 2 My Way

2021. 1. 28.

이 선생님! 고마워요. 보내주신 물건 잘 받았어요.

 

 

 

 

아무것도 해드린 게 없는데 이런 귀한 선물을 받고 보니 너무 미안하고 부끄럽네요.

 

 

 

 

귀하게 잘 쓸게요. 그런데 말이죠, 뭘로 갚아나간다지요? 선생님을 위해 제가 해드리는 어설프기만 한 기도가 언제쯤 응답을 받을지 잘 모르겠으니 더더욱 염치가 없네요. 거듭 미안하고요, 다른 한편으로는 너무 고마워요. 

 

 

 

 

 

 

 

 

어리

버리

 

 

 

 

 

 

 

'사람살이 > 세상사는 이야기 2 My Way' 카테고리의 다른 글

더 이상 뭘 바라겠어? 2  (0) 2021.02.27
더 이상 뭘 바라겠어?  (0) 2021.02.18
얼어붙다  (2) 2021.02.05
잘 받았습니다  (2) 2021.01.28
이룰 수 없는 꿈  (0) 2021.01.19
I, Dol Eye ?  (2) 2021.01.18
스스로 자가격리를 했다가 끝냈습니다  (0) 2021.01.16
그대 그리고 나  (2) 2021.01.14
큰 맘 먹어야 가능한 꿈이겠지?  (6) 2021.01.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