깜쌤의 세상사는 이야기

배낭여행, 초등교육, 경주, My Way, 영화, et cetera

08 2021년 01월

08

사람살이/세상사는 이야기 2 My Way 누가 가져다 놓았을까요?

작년 12월 3일 새벽의 일입니다. 새벽 외출을 하려고 대문을 나서는데 의자 두 개(검은색 2개)가 대문 바로 앞에 가지런히 놓여있는 것을 보았습니다. 가져다 놓은 위치와 모양새로 보아 의도적으로 가져다 놓은 게 틀림없었습니다. 시간상으로 보아 12월 2일 저녁 무렵에 가져다 놓았을 것이라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왜 남의 집 대문 앞에다 가져다 놓았을까요? 그로부터 보름쯤 뒤에 비슷한 일이 또 생겼습니다. 개인적으로야 짐작되는 사람도 있고 짚이는 일도 있지만 함부로 말할 수도 없고 발설할 일도 아니어서 마음 고생만 했습니다. 살다가 살다가 별일 다 겪어봅니다. 어리 버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