깜쌤의 세상사는 이야기

배낭여행, 초등교육, 경주, My Way, 영화, et cetera

06 2021년 09월

06

사람살이/세상사는 이야기 2 My Way 맨날 놀아도 되나요?

지난달 한참 더울 때 저녁에 자주 옥상에 올라갔습니다. 어떨 땐 맥주 맛이 나긴 하지만 알코올 성분은 없는 음료수를 한잔 가지고 올라가기도 했습니다. 한동안 나만의 공간에 앉아 멍하니 먼산을 바라보기도 했습니다. 잘 생각해보니 지난 8월에는 장거리 출타를 한 번도 하지 않았네요. 아버지 기일에다가, 외손녀 생일에다가 새생명 탄생까지 겹쳐있었습니다. 8월 30일에는 두 번째 백신을 맞기도 했습니다. 그러니 어디로 가볼 여유가 없었네요. 이제 9월입니다. 다음 주일경에는 어디 멀리 가보고 싶습니다. 자전거를 가지고 말이죠. 그런데 맨날 이렇게 놀아도 되나요? 어리 버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