깜쌤의 세상사는 이야기

배낭여행, 초등교육, 경주, My Way, 영화, et cetera

19 2022년 05월

19

사람살이/좋은 세상 만들기 To Make Better 관광지라면? - 2

저번 글에서 바가지 이야기를 했었잖아요? 손님에게 한번 바가지를 씌워서 왕창 돈을 벌 수 있어요. 하지만 덤터기 쓴 손님이 다시 올 것 같아요? 관광지 물가는 비싼 것이 당연하다고요? 핀란드 같은 나라는 성수기 때 오히려 호텔 요금을 할인해주더라고요. 그런 나라는 또 가야겠지요? 반드시 또 가고 싶어요. 내 돈 쓰면서 불친절을 경험해보고 싶은 사람이 누가 있어요? 사람들이 친절하고 다정다감하며 양심적이라면 풍광에 상관없이 몇번이고 찾아가고 싶어요. 지구위에는 그런 곳이 있더라니까요. 아프리카의 어떤 시골 마을에 관광객들이 가득 탄 시외버스가 도착했어요. 버스가 언제 출발할지 몰랐던 관광객들은 버스 안 좌석에 앉아서 창밖 현지인 피부 까만 아줌마들이 광주리에 담아서 파는 음식을 사 먹었어요. 물가가 너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