깜쌤의 세상사는 이야기

배낭여행, 초등교육, 경주, My Way, 영화, et cetera

02 2022년 06월

02

사람살이/세상사는 이야기 2 My Way 자전거로 제주도 해안을 한바퀴 돌고 왔습니다

5월 23일 월요일 아침에 전라남도 순천으로 가는 버스를 탔습니다. 순천에서 여수까지 바닷가로 자전거길을 달렸습니다. 여수에서 하루를 머문 뒤 5월 25일 수요일 첫새벽에 제주로 가는 배를 탔어요. 제주항에 내려서는 시계 반대방향으로 천천히 돌았습니다. 가다가 지치면 쉬고요, 예쁜 카페가 나타나면 차도 한잔 마시면서 천천히 달렸어요. 그렇게 한 바퀴를 돌고 5월 31일 화요일 저녁에 제주항으로 돌아왔어요. 일부 구간만 조금 소개할 게요. 그러고는 부산으로 가는 야간 페리를 탔습니다. 어제 6월 1일 아침 6시경, 부산에 도착했어요. 다시 부전역까지 한 시간을 자전거로 달려갔어요. 아침 7시 24분, 울산, 경주를 거쳐 서울 청량리로 가는 무궁화호 기차를 탄 것이죠. 한 시간 반 뒤인 9시 경, 신경주 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