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을 이별

댓글 11

寫眞斷想

2014. 9. 16.

 

음악 박기영_후

 

 

 

 

 

 

 

 

 

 

 

 

 

깊어진 가을빛이 만든 가문비 나무의 긴긴 그림자

 

노란 가을 하나가 떠나지 못하고 뒤척이고 있다

 

서러운 얼굴로 자꾸  뒤 돌아 본다

 

뒤돌아 보지마라 나도 슬프다

 

나도 너 처럼 물 들고 싶다 

 

까닭없이 서러운 가을  노랗게 물 들고 싶다  

 

 

 

2014년 가을 / 은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