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을이 떠난 자리

댓글 86

빛이 그린 그림

2020. 11. 16.

11월 3일

 

가을은 낙엽 한잎 남기고

그렇게 휑하니 떠나 버렸다

느껴볼새도 없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