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륵사, 겨울꽃이 피다 #1

댓글 101

빛이 그린 그림

2020. 12. 21.

12월 17일

 

 

 

 

 

 

 

 

 

 

 

 

 

 

 

 

 

 

 

 

 

 

 

 

 

 

 

 

 

 

 

 

 

 

 

 

 

 

 

 

 

 

 

 

 

 

 

 

 

 

 

 

 

 

 

일기예보를 보니

여주는 -13도, 소태면은 -15

먼저 여주에 들려서 상고대가 안 폈으면

소태면으로 가자는 계획으로 새벽길을 나선다

 

여주 신륵사에 도착하니

상고대가 살짝 보이고 물안개가 피어오른다

소태면은 포기하고 일출을 담으며 기다린다 

 

햐, 좋다!!

내내 감탄사만 남발한다

 

9시에 철수하면서 

강 건너편 영월루에서 한번 더 찰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