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시여행 추억의 간이역 고모역 감성 가득한 포토 스팟

댓글 5

풍경이 있는 국내여행/경상도 여행

2019. 12. 31.

                                         대구시여행 추억의 간이역 고모역 감성 가득한 포토 스팟
                                 대구광역시 수성구 고모로에 위치해 있는 간이역 고모역은 1925년부터 2006년까지 대구

                     시민들과 함께 해온 역사적 장소로, 일제감점기 군대 가는 아들과 어머니의 이별의 장소이자, 가요

                    '비내리는 고모령'의 배경이 되는 애환의 공간이기도 합니다.
                     지난해 문화체육관광부에서 주관한 '공공디자인으로 행복한 공간만들기' 공모사업에 선정돼어

                     리모델링 사업'을 시행하여 복합문화공간으로 재 탄생하였습니다.

                                                고모(顧母)라는 역명을 한자로 풀어쓰면 어머니가 돌아본다 라는 뜻으로

                                두 가지 이야기가 전해진다고 합니다.
                                복합문화공간으로 재 탄생된 고모역은 시민들에 개방을 시작하여 지역 철도 역사 자료와

                                가요, 사진, 영상, 물품 등을 모아둔 전시관과 예전 간이역의 추억을 떠올리며 추억의 사진을

                                찍을 수 있도록 배치해 두었습니다.

         

                                                  복합문화공간의 고모역은 소박하지만 아담하니 지역민의 향수와 추억,

                                 시대의 애환과 사연을 담고 있는 장소로 역사,문화가 살아 숨쉬는 공간입니다.

          

                                               고모역 추억의 간이역에는 귀에 익숙한 현인의 비내리는 고모령 이라는

                                 노래가 있고  6.25전쟁 당시에는 상시적으로 부상병을 호송하던 병원열차가 정차

                                 했다고 하며 이별 장소였던 가슴아픔 사연이 많은 역이라고 합니다.

                  

                                                      현인이라는 가수가 부른 "비내리는 고모령"은 황금콤비를 이루었던

                                      유호와 박시춘의 작품으로 대구 수성구 만촌동의 고모령 고개를 배경으로 만든

                                     노래라고 합니다.

           

                                                   문화 콘텐츠 체험공간의 고모역에는 역무원 옷과 모자를 쓰고 역장이 되어

                                   사진을 찍을 수 있는 포토 스팟의 공간도 마련되어 있어 인생샷 한방 남길수 있어 더욱

                                   찾게 되는것 같습니다.

           

                                            대합실에는 스탬프나 엽서등도 비치되어 있어 아날로그 손글씨로 좋은이에게

                           엽서도 써보고 문화유산 둘레길을 따라 가보는 것도 특별한 추억이 될수 있을것 같습니다.

     

                                         어머님의 손을 놓고 돌아설 때에
                                         부엉새도 울었다오 나도 울었오
                                         가랑잎이 휘날리는 산마루턱을 
                                         넘어오던 그날밤이 그리웁고나
                              함께 한 일행이 노래가 생각나지 않는다고 하여 노래를 찾아 1분 듣기로

                              분위기만 느껴 보았습니다.

                              예전 많이 불러 보았던 노래 추억을 떠 올려 봅니다.

               

                              #수성빛예술제 #대구시수성구여행 #대구수성구여행 #수성구여행 #대구시여행

                   #대구여행 #대구수성구관광 #대구수성구관광 #대구시관광 #대구관광 #수성구관광

                   #대구시수성구맛집 #대구수성구맛집 #대구시맛집 #대구맛집 #수성구맛집 #수성못

                   #여행블로거 #여행블로거기자단 #팸투어 #대구수성구축제 #대구시수성구축제 #수성구축제

         

                                           현대화 하는 기차의 변신 무궁화호, 새마을호, KTX 등 기차에 들리지 않는 기적 소리는

                          폐역 간이역이 되어버린 고모역의 복합문화공간으로 탈바꿈하여 관광객들을 맞이하는 고모역 주변

                          에는 도보 3분정도에 위치한 핸드드립전문점 카페 "룰리커피"가 자리하고 있어 휴식도 함께 할수 있는

                          도심 속 가볼만한곳! 고모역의 추억을 담아 가시기 바랍니다.

    

대구시 수성구여행
고모역  복합문화공간
주소:대구광역시 수성구 고모로 208 (고모동 384-1)
전화번호: 053-791-3334
홈페이지: http://gomo.or.kr/
월요일 휴무  , 매일 10:00~18:00

 

상기 포스팅은 대구시 수성구 수성못 수성빛예술제를 알리기 위하여 대구시

수성구청에서 초청하여 진행한 공공 팸투어에 참가 한 후 후기로 작성한 글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