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궁산책) 다양한 각도에서 경치를 감상할 수 있는 깊은산 속 계곡같은 옥류천일대/창덕궁 후원

댓글 24

풍경이 있는 국내여행/서울시 여행

2013. 1. 22.

 

 

          다양한 각도에서 경치를 감상할 수 있는 깊은산 속

          계곡같은 옥류천일대/창덕궁 후원

 

                 창덕궁 후원의 마지막 관람코스인 옥류천일대는 후원에서 가장

              깊은 계곡 산 속같은 느낌을 주는 지역입니다. 바위를 돌아 흘러

              들어오는 물소리와 폭포처럼 떨어지는 물은 마치 해발 700~1,000

              여 m의 강원도 산 속에 들어온 기분입니다.    

 

                다양한 각도에서 경치를 감상할 수 있는 곳.

                옥류천은 후원 북쪽 가장 깊은 골짜기에서 흐르는데, 16236년(인조14년)

              에 거대한 바위인 소요암을 깍아내고 그 위에 홈을 파서 휘도는 물길을 끌

              어들여 작은 폭포를 만들었으며, 곡선형의 수로를 따라서 흐르는 물위에 술

              잔을 띄우고 시를 짓는 유상곡수연(流觴曲水宴)을 벌이기도 했으며, 바위에

              새겨진 "玉流川"은 인조의 친필이고, 오언절구의 시는 이 일대 경치를 읊은

              숙종의 작품이다.   

 

               취규정

               존덕정, 관람정일대의 탐방을 마치고, 언덕길을 올라오면 취규정이 있는 

              능선같은 길에 오릅니다. 

 

 

                  다시 옥류천으로 내려가는 길.

 

 

                취한정.

 

 

                    

 

                

                언덕길을 내려오면 취한정에 이르게 됩니다.                                 

 

 

                농산정.

                농산정은 정조의 화성행차와 관련된 곳으로, 행차준비를 이곳에서 준비하기도

             하고, 정사에 몰두하다, 후원으로 나와 정취를 즐기다가 재숙을 하기도 했다합니다.

 

                   태극정.

 

 

               청의정.

 

 

 

                소요정.

                소요정,태극정,농산정,취한정, 등 작은 규모의 정자를 곳곳에 세워 매우 은밀한

             정원을 이룬 이곳은 청의정 주변에 작은 논까지 있어 백성들의 농사일을 직접 체험

             해보는 곳이기도 합니다.

 

 

                 소요암.

                 인조의 친필이라는 옥류천이 선명하게 보입니다.    

             

               유상곡수연(流觴曲水宴).

               353년 중국 동진 소흥지방의 난정에 당대 명필 왕희지를 비로산 명사 41명이 모였다.

             난정밑에 굽이치는 물길을 만들어 술잔을 띄워 보내면, 자기앞에 온 술잔을 받아들고

            시를 지어 발표했다. 다음잔이 올 때까지 발표하지 못하면 벌주로 술 석잔을 마셔야했다.

             이 놀이를 유상곡수연이라 하며 상류층의 유희로 크게 유행했다고 합니다.  

 

                청의정은 볏집으로 지붕을 덮은 초가입니다. 

 

                우물. 

 

                수령 300여년으로 추정되는 주목.

                상록침옆교목으로 속살과 껍질이 붉다하여 주목이라 합니다.

 

               유상곡수연

 

                   소요정.

 

                                     세계문화유산으로 등재된 창덕궁 후원은 우리의 위대한 문화유산이기에

                                  더욱더 관리를 잘하여 후손들에게도 훼손되지않게 물려주어 관광자원으로

                                 도 활용할 수  있는 보고(寶庫) 가 되어야 하곘지요.

 

 

                                 위  치 : 서울 종로구 와룡동 2-71

                                            창덕궁 후원 옥류천일대

 

                  

 

                         아래 추천버튼과 댓글한마디는 제겐 격려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