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안맛집/무안낙지전문점 무안5미중 힘이 불끈난다는 보양식 무안갯벌낙지 내고향뻘낙지

댓글 3

카페와 맛집/전라도 맛집

2015. 8. 20.

          

 

                                      

                                  무안맛집/무안낙지전문점 

             무안5미중 힘이 불끈난다는 보양식 무안갯벌낙지

                          내고향뻘낙지

    

                                   

                            황토가 비오는날 자연스레 흘러들어 황토 땅과 게르마늄 갯벌로 유명한

                    전남 무안에는 5가지 맛의 '무안 5미(五味)'가 있는데, 무안의 양파한우고기와

                    도리포 숭어회, 명산 장어구이, 사창리 돼지짚불구이, 무안 세발낙지와 함께

                    무안5미라고 합니다.

                

                                        무안고속버스터미널 근처에는 낙지 음식특화거리로 낙지

                             전문음식점들이 즐비하여 여름철 흘린땀을 보양식 갯벌낙지를

                             먹기로 하였습니다.

     

                                                           낙지 9가지 종류

                       

                                          무안 양파도 유명하지만 뭐니뭐니해도 무안 뻘낙지가 으뜸이라서
                                낙지초무침과 낙지연포탕으로 주문을 마치고, 맛깔스런 한상이 차려졌답니다.

                         

 

                                사람들은 결코 세발낙지 한 점과 통발낙지 열 점을 바꾸지 않는다는데,

                        낙지는 뭐니 뭐니 해도 ‘뻘낙지’가 으뜸으로 '갯벌의 산삼'이라 불리는 낙지는

                        병든 소에게 낙지를 먹였더니 벌떡 일어났다는 옛 이야기가 있듯이 지친 몸에

                        힘을 불끈 솟아나게 해주는 보양식으로 손꼽힙니다.

                                   

                                    유독 땀을 많이 흘리는 선돌도 여름철 흘린 땀의 보상을 받듯

                              갯뻘낙지로 보양을 해볼까 합니다.

                              날씬하며 긴다리의 갯벌낙지가 엄청 먹음직스럽습니다.

                      

                                          부드럽게 살짝 데쳐 갖은 야채를 넣어 새콤하게 무쳐나온

                                  낙지초무침은 회무침처럼 향긋한 미나리와 아삭한 갖은 야채를 넣어

                                  새콤달콤한 낙지초무침은 쫄깃하면서도 부드러운게 씹히는 식감이

                                  정당히 너무 맛났습니다.

                         

                                 큰 볼을 달라고 하여 낙지초무침을 넣고 김가루와 참기름을 넣고

                        쓱쓱 비벼 먹어도 좋았던 낙지초무침입니다.

                        매콤하게 낙지볶음으로 땀을 흘리며 먹어도 좋은 낙지볶음도 좋겠지요.

                      

                   

 

                                  비트로 색을 낸 무안 양파김치와 바다의 향기가 듬뿍 담긴 김냉국,

                         간장에 밥을 비벼 먹으면 맛난 농게장, 시원한 냉국의 우뭇가사리 등 반찬이

                         무려 13가지로 하나 하나 맛깔스러운 반찬들입니다.
                

               

               

                                    ‘낙지 한 마리가 인삼 한 근에 버금간다’고 낙지는 지친 몸에

                            활기를 불어 넣어주고, 저칼로리 식품으로 다이어트에도 좋으며,

                            빈혈예방 및 간장의 해독작용 등 타우린과 각종 무기질이 풍부해 건강을

                            찾는 보양식으로도 인기가 높다고 합니다.
           

                                   워낙 낙지를 좋아하여 탕탕이는 못먹어도 세발낙지 한마리는

                              먹어줘야 하겠기에 통째로 세발낙지 한마리를 입에 넣고 우물우물...

                              여행의 피로가 싹 가시는듯 하였답니다.

 

                                    청정갯벌에서 사는 무안 갯벌낙지는 무안에서는 뻘낙지라고 부르는데,

                             대부분 머리가 작고 다리가 가늘고 부드러운게 세발낙지라고 하는군요.

                             낙지가 시기적으로 1년중 제일 비싼 철이라고 합니다.

                       

                                        대부분 낚지볶음과 낙지 연포탕을 주로 먹었는데 이곳 메뉴 9가지

                           낙지요리를 보고 나니 낙지요리가 참 많다는걸 알았습니다.
                           겨울철 다시와야 다양한 요리를 맛볼수 있겠군요.

                          무안 뻘낙지만 취급하는 낙지전문요리점, 낙지를 바로 공수하니 부드럽고

                          싱싱한게 향이 살아 있었습니다.
           

 

 

                                                                      위치: 내고향뻘낙지

                                                              주소: 전남 무안군 무안읍 성남1길 156-1

                                                              (무안군 무안읍 성남리 183-1번지)

                                                              전화번호: 061-453-38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