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국 파타야여행 에메랄드 바다 요트투어 파타야마리나항 산호섬 꼬란섬 낚시 스노쿨링

댓글 1

해외 여행/태국 파타야

2018. 11. 14.

        태국 파타야여행

      에메랄드 바다 요트투어 파타야마리나항 산호섬 꼬란섬 낚시 스노쿨링

     

                         호텔에서 이른 아침식사를 하고 오션 마리나로 이동하는 데, 30분 가까이 걸리는

                       군요. 파타야의 대표관광지인 산호섬이라고 불리는 꼬란섬으로 가는 요트를 탑승하는

                       파타야 해양관광중심지인 요트선착장인 오션마리나 항구를 찾았다.

       

                           오션 마리나에는 많은 요트들이 흡사 주차장에 주차한 차량처럼 준비하고 각

                         팀별로 스케쥴에 따른 이벤트 또는 관광준비를 하는 듯 히기도 하고 어느 것은

                         주인을 기다리는 듯 정적인 고요함을 나타내는 것도 있습니다.



                         우리가 타고 나갈 2층 요트인데 요트에 오르기 전 신발을 벗고 요트에 올라 구명조끼을

                       입고 출발합니다.



                        오션 마리나를 뒤로 하며 망망대해를 향해 힘차게 출발하는 우리는 바다 한가운데로

                      나아갈수록 바닷바람은 시원하게 온몸을 스치며 몸을 흔들어 출렁이는 파도위를 달리

                      는 요트 위에서 중심 잡기도 어려워 움직일 땐 항상 안전하게 바를 잡아야 할 정도로

                      요동이 심합니다.



                         멀리 눈앞에 보이는 요트도 우리처럼 바다를 즐기기 위한 듯 역동적인 모습은

                      무언가의 기대감에 가슴을 설레이게 합니다.

  

             


                         한참을 달린 후, 잠시 요트를 바다 한가운데 세우고, 낚시를 시작합니다. 문득 40 여년

                       전 하조대 해수욕장에서 작은 어선을 빌려타고 처음 바다낚시를 하며 가자미를 낚아

                      올리던 기억이 떠 오르네요. 당시에는 3명이 두시간 동안 80여마리를 잡았던 기억이 생생

                      한데 가자미는 수심이 깊은 바다 바닥에 있어 한 번 끌어올리려면 상당히 힘들었지요.

                         오늘은 얼마나 접으려나?   궁금합니다. ㅋㅋㅋㅋㅋ....                     



                          어엇!  옆지기 해피송도 낚싯대를 내린 지 얼마되지 않아, 즐거운 비몀소리를 지르며...

                        "잡았다" 하며 한마리를 끌어 올립니다.


                         옆에서도 계속 고기를 잡으며 즐거운 비명과 함께 신나는 낚시로 물고기를 잡아

                       올립니다.



                         한참을 물고기와 씨름하며  요트위에서의 즐거움을 만끽하면서, 우리는 코란섬

                      가까이로 다가가는 듯 합니다.



                         그리고 이번에는 스노클링을 준비합니다. 잠시 스노클링의 물안경 착용법과 숨쉬는

                       방법 아이유를 배우고......



                         물 속으로 한 사람, 한 사람씩 뛰어 듭니다. 나도 예전에는 오리발을 신고, 홍해바다

                       에서 산호초가 물려있는 바다속을 수영하며,  울긋불긋한 산호도 구경하며, 물고기를

                      작살로 쏘아대며 스노클링을 하던 기억이 납니다. 원래 이상태로 다이빙하며 잠수하는

                      것을 스킨다이빙이라 하고, 산소병을 등에지고 하는 것을 스쿠버다이빙이라 하지요.

                       하지만 이젠 겁이나 해피송민 들어가고 난 위에서 카메라 셧터만 눌러댑니다.



                         요즘 체육센타 수영장에 다니고 있는 해피송이 용감하게 그리고 신나게 수영하며

                      스노클링을 즐기는 군요. 주변에 물고기는 많은데, 예전처럼 작살이라도 있으면 그걸로

                      고기잡는 재미도 상당할 텐데 ......조금은 아쉬운 것 같아요.

          


                        한참을 수영하던 사람들은 배가 고픈지, 요트로 올라와서 끓여주는 신라면 하나씩을

                      게눈 감추듯 합니다.

       

       

                           바다낚시와 스노클링을 하며 바다수영을 하고, 요트위에서 즐거움을 만끽한 우리

                        일행은 파타야 앞 바다에 있는 코랜섬 티엔 비치에 들어가 자유롭게 쉬며, 수영을

                        하거나, 제트스키를 타고 비치의 선베드에 누워 휴식을 취합니다. 



                         코랜섬 앞바다에서는 바나나보트타기, 제트스기, 수상스키 등를 타며 한여름의

                       스포츠를 마음껏 즐기는 모습이 우리나라의 여름철 피서지의 풍경을 고스란히

                       볼 수 있습니다. 



                         해변길을 걸으며 산책을 하며 주변 풍경을 카메라에 담기도 합니다.




                           많은 요트들이 관광객을 태우고 요트투어를 하며, 코랜섬 티엔비치에 정박하며,

                        대기하고 있는 모습은 한폭의 평화로운 전경입니다.



                                 점심식사는 한식도시락으로 준비되었고 낚시하며 잡았던 고기로 회를

                           준비하여 별미의 식사를 합니다.

   

 

     파타야마리나항 요트투어


                            태국+베트남 현지 전문여행사 더존호스피탈리티 The John Hospitality

                        2008년 태국 관광산업 최우수 한-태국 친선상 수상

                        더존호스피탈리티 한국사무소

                        대한민국 서울특별시 서초구 방배천로 2길 7 웅지빌딩 633호

                        전화예약 02-522-5524

 

                        더존호스피탈리티 태국 방콕사무소

                        9/1201 Supalai Suvarnbhumi,Lardkabang-OnunchRoad,

                        Lardkabang,Bangkok,10520,Thailand

                        +66 2727 7670 | +66 81 914 7273 | FAX +66 2727 8015

 
                    “상기포스팅은 태국 현지전문여행사 더존호스피탈리티, 센터포인트호텔그룹,
                     그랜드센터포인트파타야호텔에서 초청하여 진행한 태국 팸투어에 참가 한 후 후기로 작성한 글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