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룡우표 매니아

저작권에 문제가 있는것을 알려주시면 바로삭제함 댓글없는 친구신청은 거절합니다

힙실로포돈류 (Hypsilophodont)

댓글 53

공룡의 분류

2011. 7. 5.

힙실로포돈류 (Hypsilophodont)

 

 

힙실로포돈류 공룡은 매우 빠른 초식 공룡으로, 오늘날의 사슴처럼 무리 생활을 했던 것 같다. 이들의 뒷다리는 길고 가는 편이다. 따라서 휘험한 상황에 놓이면 재빠르게 달아날 수 있었을 것이다. 이 공룡들은 쥐라기 말기부터 백악기 끝 무렵까지 크게 번성했다. 이것은 화석으로 알 수 있는데, 이들의 화석은 북아메리카, 유럽, 아시아, 남극, 오스트레일리아 등 여러 대륙에 널리 분포되어 있다. 힙실로포돈과 공룡들은 모두 홈이 파인 큰 어금니가 있어서 식물을 잘게 부술 수 있었을 것이다.

                                                                        힙실로포돈 (Hypsilophodon)

오트니엘리아(Othnielia)   쥐라기 말기

이 공룡은 전형적인 힙실로포돈과 공룡으로 다리가 길고 몸이 가볍다. 그리고 앞다리가 짧으며 앞발의 발가락이 다섯 개이다. 원래 이 공룡의 이름은 나노사우루스(Nanosaurus)였는데, 19세기 미국의 화석 수집가인 오트니엘 찰스 마쉬(Othniel Charles Marsh) 박사의 업적을 기리기 위해 그의 이름을 따서 다시 지어졌다. (길이 ; 1.4m.  분류 ; 조반목  조각류  힙실로포돈과.  분포 : 북아메리카(유타, 와이오밍)) 

드리오사우루스(Dryosaurus)   쥐라기 말기 ~ 백악기 초기

이 공룡은 힙실로포돈과 공룡에 속하지만 몸집이 매우 크다. 이 공룡 역시 같은 과에 속하는 다른 공룡들과 마찬가지로 정강이 뼈가 넓적다리 뼈 보다 길어서 잘 달릴 수 있었을 것이다. 가느다란 뒷발에는 발가락이 세 개씩 붙어 있다. ( 길이 ; 3m    분류 : 조반목  조각류  힙실로포돈과   분포지역 ; 북아메리카 서부, 아프리카, 유럽(영국, 루마니아))

힙실로포돈(Hypsilophodon)   백악기 초기

예전의 과학자들은 힙실로포돈이 나무를 타며 생활했을 것이라고 여겼다. 이 공룡의 몸통이 오늘날의 나무타기 캥거루와 비슷하게 생겼기 때문이다. 하지만 그동안의 연구 결과 이 공룡의 발이 나무를 움켜쥐기에 적당하지 않으며 오히려 땅에서 빠르게 달리기 좋게 생겼다는 사실이 밝혀졌다. ( 길이 : 1.5m    분류 : 조반목  조각류  힙실로포돈과   분포지역 ; 북아메리카(사우스타고타), 유럽( 영국, 포루투칼))

                                                                           오트니엘리아(Othnielia)  

레아엘리나사우라(Leaellynasaura)   백악기 초기

이 화석은 1987년 오스트레일리아 남부에서 발견되었다. 이 지역은 한때 곤드와나의 극지방이었기 때문에 기니긴 밤과 얼어붙을 듯한 날씨에 적응하지 않으면 안 되었을 것이다. 이 공룡은 눈이 크고 뇌의 시각을 담당하는 부분이 넓은 것으로 보아 밤에도 앞을 잘 볼 수 있었던 것 같다. ( 길이 : 2 ~ 3m    분류 : 조반목  조각류  힙실로포돈과   분포지역 : 오스트레일리아)

테논토사우루스(Tenontosaurus)   백악기 초기

이 공룡은 같은 과의 공룡들에 비해 몸집이 매우 크고 꼬리가 몸 길이의 절반을 넘는다. 이들은 네 다라로 다녔던 것 같은데, 다른 힙실로포돈과 공룡들에 비해 앞다리가 길다. 그런데다 칼처럼 날카로운 발톱이 나 있어 적을 쉽게 물리쳤을 것이다. ( 길이 : 7.3m    분류 : 조반목   조각류   힙실로포돈과    분포지역 : 북아메리카(애리조나, 몬태나, 오클라호마, 텍사스))

                       

              드리오사우루스(Dryosaurus)                    힙실로포돈(Hypsilophodon)        레아엘리나사우라(Leaellynasaura) 

 

테스켈로사우루스(Thescelosaurus)   백악기 말기

테스켈로사우루스는 같은 과(Family) 공룡들 보다 몸집이 육중한데, 위턱 앞쪽에 이빨이 나 있다. 그리고 넓적다리뼈와 정강이뼈의 길이가 같아서 다른 힙실로포돈과 공룡들에 비해 잘 달리지 못했을 것이다. 하지만 이 공룡은 등에 못처럼 생긴 뼈가 한 줄로 솟아 있어서 적으로부터 스스로를 보호했을 것이다.  ( 길이 ; 3.5m   분류 : 조반목   조각류   힙실로포돈과    분포지역 ; 북아메리카(앨버타, 몬태나, 와이오밍))

파르크소사우루스(Parksosaurus)   백악기 말기

가장 나중에 나타난 힙실로포돈과 공룡 중 하나로 백악기가 끝날 무렵까지 살았다. 이것은 천적인 공룡들과 많이 닮았지만 눈이 좀 큰 편이다. 그리고 눈을 받쳐주는 특별한 뼈도 있다. 이 공룡은 홀쭉한 주둥이로 키 작은 식물의 잎을 잘라먹었던 것 같다.  ( 길이 : 2.5m    분류 : 조반목   조각류   힙실로포돈과    분포지역 : 북아메리카(앨버타))

                                                                                   테논토사우루스(Tenontosaurus)

자료출처 : 공룡대백과(지경사) 외.


가실때 아래  공감   눌러주세요~~고맙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