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룡우표 매니아

저작권에 문제가 있는것을 알려주시면 바로삭제함 댓글없는 친구신청은 거절합니다

관광인 여행 .........229. 경상북도 울릉군의 독도우체통 2.

댓글 145

카테고리 없음

2020. 2. 10.

관광인 여행 .........229.    

경상북도 울릉군의 독도우체통 2.



울릉 : 독도우체통

  우리땅 외로운 섬, 독도에 우체통이 설치딘 것은 2003년 4월 24일, 울릉도에서 경찰경비정으로 우체통을 싣고 와 동도 경비대막사 옆에 설치되었다. 이 우체통은 16대 대통령(노무현)직 인수위에 건의하여 설치된 것으로 우체통은 경상북도 울릉군 울릉읍 독도리 산1~37번지 경비대 막사앞에 설치 되었으며 정보통신부로부터 799-805의 우편번호도 부여받았다. 이때 제안된 내용을 소개하면 다음과 같다. 제안자는 의정부 우체국에 근무하는 공무원 조oo 씨. 우편번호가 부여되어 있는 독도에 대한민국의 실질적인 주권이 있음을 입증하기 위해 대형 우체통을 설치 사용할 것을 제안 ⇒ 우리 영토임을 상징하는 차원에서 독도에 실제 우체통을 설치하고 경찰청 경비대에서 우편물 수거 책임자를 지정 운영하겠음. 일반인들은 사용할 수 없었음.  (대통령직 인수위원회 국민참여센터. 울릉문화원)

현재 사용중인 독도 관광우편날짜도장들

   

                      디자인 명칭 : 공암                     독도 독립문바위                     독도우체통과 독도

                      디자이너 :  신재용                            신재용                                  신재용

                     발행일 : 2013. 5.  8                         2013. 5.  9                             2019. 8.  12

                  사용우체국 ; 울릉우체국                      울릉우체국                             울릉우체국

울릉 : 독도우체통

  우리 땅 독도에서도 자기 자신이나 가족, 친구 등에게 의미를 담은 편지나 엽서를 보낼 수 있게 된다. 경북우정청은 독도를 찾는 관광객 등 일반인을 위해 독도 선박 접안지에 독도우체통을 2019. 8. 26 설치하였다. 현재 동도 독도경비대 막사 앞에 우체통이 하나 있지만 경비대원 등을 위한 것으로, 일반인은 이용할 수 없었다. 독도우체통은 안동에 있는 업체인 아이엠커뮤니케이션이 경북지방우정청과 계약을 통해 제작했고, 대구 출신 금속공예작가인 김기용 씨가 제작에 참여했다. 독도우체통은 우체통의 상징인 빨간색 바탕에 정면 중앙에 흰색으로 '독도우체통'이라는 문구를 써 넣은 것이 특징이다. 우편번호 '40240'과 우체통 주소인 '독도이사부길 1-69'도 적혀 있다. 주소 아래에는 우표 그림 속에 아름다운 동도와 서도의 바다 풍경이, 그 옆에는 이 우체통에 편지를 넣으면 마치 독도 갈매기가 그 편지를 전해줄 것 같은 그림이 그려져 있다.

울릉 : 독도우체통

  독도우체통은 독도의 거센 풍랑을 견디기 위해 일반 우체통보다 더 견고하게 만들어졌다. 외형 재질은 녹이 생기지 않도록 스테인레스로 했고, 일반 우체통과 비교해 4배나 더 두껍게 제작하는 등 외관을 튼튼히 했다. 또 우체통 아래엔 우체통을 지지하는 구조물을 따로 설치해 높은 파도에도 쉽게 잠기거나 파손되지 않도록 했다. 우체통 지지 구조물에도 독도 해녀와 물개, 물고기, 해초 등 독도의 아름다운 바닷 속 풍경을 담았다. 독도우체통 설치는 경북우정청이 독도우체통 설치를 위해 문화재청에 독도천연보호구역(천연기념물 제336호) 현상변경을 신청했고, 문화재청 문화재위원회가 심의해 조건부로 설치를 가결했다. 문화재청 관계자는 "문화재 경관에 약간의 영향을 줄 수 있지만 설치하려는 장소가 인위적으로 조성한 콘크리트 지역이기 때문에 허가를 했다"고 말했다. (매일신문)


가실때 아래  공감 버튼을   눌러주세요~~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