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룡우표 매니아

저작권에 문제가 있는것을 알려주시면 바로삭제함 댓글없는 친구신청은 거절합니다

관광인 여행 ............. 621. 전라북도 전주시, 비빕밥

댓글 91

관광인, 실체교류

2022. 6. 25.

관광인 여행 ................ 621. 

전라북도 전주시, 비빕밥

 

전주경원 : 비빕밥

   콩나물비빔밥이라고도 한다. 전주비빔밥의 역사와 유래는 확실하지 않으나, 비빔밥의 유래에 관한 여러 가지 설 중에서 궁중음식에서 비롯되어 서민음식화되었다는 설이 가장 타당한 것 같다. 전주비빔밥의 재료는 30여 가지나 된다. 많이 쓰이는 것을 주재료, 계절에 따라 달라지는 것을 부재료로 하여 구분하면 주재료는 쌀·콩나물·황포묵·고추장·쇠고기육회(또는 쇠고기볶음)·접장·참기름·달걀 등이며, 부재료는 깨소금·마늘·후추·시금치·고사리·송이버섯·표고버섯·숙주나물·무생채·애호박볶음·오이채·당근채·파·쑥갓·상추·부추·호도·은행·밤채·실백·김 등이다. 이 중 특히 전주비빔밥의 풍미에 중요한 작용을 하는 것은 콩나물·황포묵·고추장·쇠고기육회(또는 쇠고기볶음)·접장·참기름이다. 만드는 법은 양지머리를 푹 끓여 만든 육수를 식혀 굳은 기름은 걷어버린다. 그 다음 쌀을 넣고 밥을 고슬고슬하게 지어서 더울 때에 참기름으로 비벼 놓는다. 

   콩나물은 삶아 무쳐놓고 숙주·시금치·고사리 등은 데치거나 삶아 참기름과 간장으로 볶아 무친다.   황포묵은 채를 썰어 양념장으로 무치고 쇠고기는 육회로 무치거나 양념하여 볶는다. 원래는 부엌에서 여러 가지 나물과 고추장·육회·깨소금·참기름으로 맛있게 비비고 황포묵을 얹어 내는 것이었다. 요즘은 밥을 그릇에 푼 다음 그 위에 여러 가지 나물을 화사하게 얹고 고추장·육회·황포묵·달걀을 얹어 내어 먹는 사람이 비벼서 먹도록 한다. 전주비빔밥에는 반드시 콩나물국이 따르며, 또 빼놓을 수 없는 것이 황포묵이다. 

전주경원 : 비빕밥

   황포묵은 녹두녹말로 만든 청포묵에 치잣물을 들여 만든 노란색의 묵이다. 묵을 만들려면 물에 철분과 염분이 없는 좋은 수질이어야 녹두전분이 잘 가라앉아 묵을 제조할 수 있다고 한다.    전주 오목대 부근의 지하수가 이러한 조건을 갖추고 있어서 예로부터 전주 황포묵이 유명하다. 전주는 수질이 좋고 기후가 콩나물 재배에 알맞아 오래 전부터 질 좋은 콩나물이 생산되어 왔다. 그리고 전주비빔밥의 맛을 내는 데 가장 중요한 것이 육회이다. 콩나물맑은국과 볶음고추장, 참기름, 국물이 있는 나박김치를 같이 곁들인다. 전주시에서 매년 10월에 열리는 지역 축제. 전주의 전통 음식인 전주비빔밥을 알리고 향유하기 위하여, 2007년에 ‘전주 천년의 맛 잔치’라는 이름으로 처음 개최되었다. 2010년부터 현재의 전주 비빕밥 축제, 로 이름이 바뀌었으며, 축하 공연과 대형 비빔밥 퍼포먼스 및 체험 활동 등을 즐길 수 있다.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 

여기 공감  살짝눌러주고가세요~~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