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르페 디엠

건강, 재력, 여행, 행복

연주회 - 전지훈 베토벤 피아노 소나타

댓글 0

국내

2021. 4. 14.

음악은 마음을 치유해주는 신비의 묘약이다.

 

인류에게 리듬과 멜로디, 예술이 없었다면 얼마나 무미건조한 역사일까?

 

때로는 마음을 부드럽고 감싸주고,

 

전쟁에선 뛰어난 영웅이 나오듯이

 

힘을 주는 음악이 울려퍼지고,

 

 

피아니스트 전지훈의 연주회를  들으면서

 

한 사람의 천재가 많은 관객들에게 감동과

 

세상의 거친 풍파에 지친 마음을

 

위로해주는 것을 직접 경험하게 된다.

 

 

때로는 경쾌하게, 때로는 감미롭게,

 

때로는 평온하고 부드러운 봄바람처럼

 

마음과 정신을 맑게 해 주어,

 

생의 욕구가 강렬하게 생기는 연주회였다.

 

현장에서 느끼는 음감이 최고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