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금은 여기에

해당화 2021. 4. 30. 21:14

 

 

누구도 막을 수 없다

 

 

아무런 일 없는 듯

산빛은 푸르러

분한 마음을 삭힐 때

길가에 핀

붉은 장미꽃

어쩐지

돌 우에 솟아났던

진보의 꽃같아

 

통합진보당

국회의원들 상고를

기각한 4.29

박근혜 국정농단

정당해산 사법적폐는

끝내 청산않고

법치가 무너진 날

 

탄압에 굴하지 않고

날아오르는

민들레 홀씨처럼

끊임없이

진보의 씨앗을

뿌리는 오늘 있기에

또다시 일어나
갈 길은 간다

 

 

 

정당해산 폭거로 의원직 박탈까지 당한 통합진보당 국회의원들의 상고를 기각한
4.29 대법원의 정치적 판결은 결국 헌재판결과 법치주의를 무너뜨렸죠?
국정농단 사법적폐는 계속되고 있으며 청산은 민중의 힘으로 심판할 수밖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