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금은 여기에

해당화 2021. 6. 14. 02:06

 

 

 

장마 뒤 나락 새끼치는 것처럼

 

남과 북은 가로막혔어도

미국이 훼방놓아도

통일농업의 한길에 서서

남북해외 7천만 겨레

타는 열망을 안고

올해도 32개 시군 들녘에서

통일쌀 모내기 행사하는

6.15남측 농민본부

간절한 소망은 무엇이랴

경기도 연천군 3만 2천평

공동경작지를 일궈

농민이 앞장서자는 것

언젠가 허물어질

분단장벽을 민중의 힘으로

하나씩 걷어내자는 것

머잖아 교류 물꼬가 터지면

통일트랙터를 몰고가서

북녘 농민과 함께

품앗이 농사를 지을

내일의 희망을 이루자는 것

어찌 한갓 꿈이라 하랴

내년 대선 지방선거

우리농업을 귀히 여기는

후보를 당선시키자

환경 농촌 농민주권을 지킬

농민기본법을 만들자

장마 뒤 나락 새끼치는 것 봐

정광훈 의장 말처럼

통일경작지 모내기하는 오늘

우리 손으로 축제의 날을

열어가자는 다짐 아니랴

현재 우리나라 곡물자급률이 21.6% 정도 된다.
쌀을 빼면 4%도 안 되는 심각한 식민지국가가 돼 있는 상황이다.
식량을 자급하려면 농지가 확보돼야 하는데 농지 문제가 심각하다.

출처 : 통일뉴스(http://www.tongilnews.com)

지금은 남북이 힘을 합쳐 통일농업 실현이야말로 식량주권 , 종자주권, 농지주권을 지켜낼 수 있겠지요.
전국 32개 시군 동시다발 통일쌀 모내기 행사에 깃든 통일농업 염원이 간절히 와 닿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