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금은 여기에

해당화 2021. 7. 16. 21:52

 

 

청소노동자의 죽음 앞에서

 

 

갑질119도 가 닿지 않는

대학가 청소노동자

스트레스로 과로로

직장갑질로

외로이 쓰러져간

억울한 죽음 몇분이던가

 

오늘은 일류대학

서울대 50대 청소노동자가

어처구니없는 시험갑질

과중한 업무 횡포에 

시달리다 그만

휴게실에서 숨진 채

동료들 곁을 떠났구나

 

직고용 정직원인데

사과는 커녕

조문조차 외면한

통탄할 뉴스를 접하니

입시지옥 학벌사회

서울대 폐지론이

다시 떠올라

쌍욕이 절로 나오더라

 

"근로자는 근로를

하러 온 것이지

죽으러 출근한 게 아니다"는

남편의 일갈이

오래 가슴에 사무쳤던

분노의 목소리여라

 

영전에 꽃 한송이 바치며

학교는 청소노동자 

죽음을 외면말고 

근무환경 개선하라

노동인권 보장하라고

주먹 불끈쥐고 외치노라

직장 내 갑질과 열악한 노동환경에 원통하게 쓰러져간 서울대 50대 청소노동자의 죽음을 애도하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