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일 위한 오늘

해당화 2021. 9. 19. 00:54

 

그곳이 차마 꿈엔들 잊힐리야

 

 

추석 연휴 달은 밝건만

꿈에 본 고향으로

달려가지 못하는 사람들

코로나 탓에

생활고 탓에

콩가루 집안 탓에

철조망 탓에

성치 않은 몸 탓에

폐업사업장 탓에

무너진 장삿일 탓에

창살에 갇힌 탓에

올해도 돌아가지 못하는

사연인들 하 많으랴

한번쯤 돌아보고 싶은

아픈 마음들에게

평등추석

행복한 추석 보내시라는

귀향 인사가

낯설게 다가오는구나

제사상 차릴 돈도 

명절 보너스도

손에 쥐지 못한 채

휘영청 뜬 달을

바라보는 내 이웃들에게

불평등 세상을

바꾸자고 안부전하네

 

양극화 사회를 더욱 실감케 하는 추석 명절에 고향으로 돌아가지 못하는 다양한 사연들을 한번쯤 돌아보고 싶네요.
저마다 관심사야 다르겠지만 코로나도 명절도 불평등하기 짝이 없는 세상을 바꾸는 길이 우선이겠습니다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