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일 위한 오늘

해당화 2021. 11. 13. 19:32

 

노동중심 평등사회를 외치다

 

 

전태일 열사 떠나신 지

어언 51년 세월

우리도 그날의 결단처럼

촛불정신을 배신한

노동존중을 넘어

보수양당을 뛰어넘는

노동중심을 위하여

지금도 차별받고 고통받는

형제들 곁으로

다시 돌아가야 한다

오늘 코로나 봉쇄를 뚫고

동대문 거리에서 열린

전국노동자대회

함께 외쳤던 구호란

"불평등 사회를 바꾸자"는

전환시대의 요구였다

모든 노동자에게

일자리와 노동권을

모든 민중에게

주거 교육 의료 돌봄

교통권을 보장하는

평등사회로 가야 한다

내 죽음을 헛되이 말라던

열사의 그 뜻을

가슴에 안고 나아가자 

'내 죽음을 헛되이 말라'는 전태일 열사의 정신을 다시금 되새겨야 할 때이다.

진보당은 70년 재벌 중심의 역사를 청산하고, '노동중심 사회로 대전환'을 반드시 실현할 것을 약속했다. 땀 흘려 일하는 노동자와 함께 불평등 사회를 타파하고, 노동중심 평등사회를 만들 것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