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부 계절의 봄은 왔다지만

해당화 2022. 5. 8. 20:32

 

석가의 고행을 묵상하며

 

 

석탄일에 길을 묻자

돈을 탐하고

권력을 좇는

불교란 무슨 소용인가

108배 오체투지

소신공양

간절한 비원을 안고

대승의 길을 

찾아나선 승려들

불자들을

떠올려 보는 오늘

고행을 마치고

저 설산에서 걸어나오는

붓타 선사인

부처의 하산

고난 속에 피어난

불굴의 삶

한길이 아니랴

세상을 바꿀

민중을 구할

큰뜻의 실천이어라

아기 부처님이

세상에 오신 날은

아기 예수가

낮은 곳으로 임하신

성탄과 한가지

저마다 불성을 깨우고

연꽃 한송이 피우자

종교가 제 역할을 못하는 세태가 서글퍼지는 요즘입니다.
불교에 깃든 참뜻을 실천하는 신앙이 절실해지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