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발품취재>/>현장기획취재

최종명작가 2007. 6. 3. 19:20

 

연길에 도착 후 방문한 리메이(礼美) 민족복장 회사입니다.

역시 ‘예의가 아름다운’ 것인가 봅니다.

이름에 걸맞게 우리 민족의 전통 옷인 한복으로 중국사회에서 이름을 떨치고 있는

예미한복 류송옥(刘松玉) 동사장의 감동적인 사업이야기를 들었습니다.

특히, 프랑스 파리에서 우리 한복을 출품해 동포애를 진하게 느끼게 된 것이

사업을 확장하고 성장시킨 동기라는 대목에서 눈시울이 뜨거워 집니다.

홍콩 영화배우 성룡의 옷도 디자인해 주기도 했으며

예술로 승화시킨 우리 한복의 아름다움을 가슴 깊이 새겼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