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발품취재>/>동영상리포트

최종명작가 2007. 6. 29. 12:02

 

526일 집안에서 만난 택시운전사와 함께 환인 오녀산성 취재에 나섰습니다.

 

환인(桓仁)에는 오녀산성이 우뚝 솟아 있습니다.

산성을 오르려면 차를 타고 한참을 가야 하고

십팔반이라는 계단을 타고 끈기 있게 올라가야 합니다.

태산에서 만났던 지옥같은 십팔반 계단을 이곳에서 다시 만나니 감회도 새롭습니다.

 

오녀산성의 별미는 단연 나무입니다.

나무는 바람을 벗삼아 하늘을 향해 멋드러진 모습을 드러냅니다.

 

하오한송()은 절벽 위에 생명의 빛을 굳게 뿌리 박고 섰습니다.

마치 산 아래 세상을 지배하는 듯한 자태로 말입니다.

 

계곡을 이어주는 다리는 이름도 귀엽게 자매교입니다.

자매교 아래 좁은 바위 틈새로 하늘과 나무는 멋진 향연을 부립니다.

 

너무 감동이라 한동안 머무르며 최상의 여행이 이런 것이 아닐까즐겼습니다.

 

무덤 다섯개가 나란히 있어 오녀산성이라 하는가요.

 

산 정상에서 바라본 호수는 새파랗게 하늘을 닮았습니다.

하늘이 더 파랄까요? 호수가 더 파랄까요?

 

강력추천하는 여행코스입니다. 오녀산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