史蹟

同伊 2013. 7. 12. 16:37

[史蹟 263] 경주 동방동 와요지 (慶州 東方洞 瓦窯址)

[出處] 文化財廳


 

수량/면적 : 4,367

지정(등록): 1978. 6. 23.

소 재 지 : 경북 경주시 동방동 343-4번지

시대구분 : 신라

소유자(단체) :

관리자(단체) : 경주시


 

요지란 도자기, 그릇, 기와들을 굽던 가마터이다.

 

국립경주박물관에서 발굴조사하여 9기의 도자기와 기와를 굽던 가마터를 발견했다. 그 중 1기를 발굴조사 한 결과 가마의 전체길이는 10.5m, 넓이 1.72m인 구릉 경사면을 이용하여 만든 굴가마(등요)로 밝혀졌다.

 

도자기를 굽던 곳의 천장부분 벽 일부가 남아있으며, 도자기를 빚던 곳과 굽던 방 사이에는 높은 벽이 있다. 출토된 기와조각은 고려시대에 성행한 새 깃털모양 무늬와, 연꽃무늬의 장식기와, 그리고 조선시대에 제작된 기와류가 대부분을 차지하고 있었다.

 

가마바닥에서 출토된 건륭이 새겨진 암막새는 가마터가 없어질 당시의 것으로 생각되며, 가마터의 제작시기를 고려시대부터 조선시대 후기까지로 추정하게 한다.

 

경주동방와요지군 경주 동방동 와요지로 명칭변경

   (2011.07.28 고시)

 

[出處] 文化財廳