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3 2021년 04월

13

그곳에 가고싶다/아름다운 산하 놀멍 쉬멍 걸으멍 제주 한달살이 #4 - 섬속에 섬 가파도, 마라도 여행

오늘은 제주도 섬에 딸린 또 다른 섬인 가파도와 마라도 여행을 했습니다. 제주도에서 가장 제주스러운 섬 가파도, 국토 최 남단의 섬 마라도.. 3월의 마지막 날 아내와 두 섬을 다녀왔는데 몸을 가누지 못할 정도로 강한 바람에 섬의 매력을 제대로 만끽하지 못했어요. 삼다도(바람, 돌, 여자)의 제주라더니 바람의 섬을 실감했습니다. 그래도 가파도 청보리밭 길 걷기는 아주 좋았답니다. 2021. 3. 31 두 섬을 가기 위해서는 서귀포시 모슬포 운진항에서 여객선을 타야 합니다. 여객선 운항은 가파도행 9:00 ~ 16:00(1시간 간격), 마라도행 9:40 ~15:10(30~50분 간격) 요금(성인 1인기준) 가파도 왕복 13,100원, 마라도 왕복 18,000원 그리고 해양국립공원입장료 1,000원 여객선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