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7 2021년 04월

17

그곳에 가고싶다/아름다운 산하 놀멍 쉬멍 걸으멍 제주 한달살이 # 5 - 송악산 둘레길 걷기

마라도에서 나와 송악산으로 향했습니다. 송악산 주차장 무료, 약 20대 정도 주차 가능, 산방산이 눈에 들어옵니다. 송악산 둘레길는 약 3km, 송악산을 중심으로 해변을 따라 오르락 내리락합니다. 둘레길에서 산방산, 한라산, 형제섬, 가파도 마라도, 모슬포항까지 볼수 있네요. 제주도 여행을 여러번 했지만 송악산 둘레길 완주는 처음입니다. 2021. 3. 31 둘레길 입구부터 일본이 파놓은 진지동굴이 있습니다. 송악산에만 약 60개가 곳곳에 설치되어 있다고 합니다. 반달곰을 닮은 바위가 있고 송악산 정상은 훼손 방지를 위해 올해 7월 말까지 입산이 금지되어 있네요. 정상에 분화구가 있다는데 올라갈 수 없어 조금 아쉬웠지만 둘레길 걷는 것만으로도 충분히 즐겁웠답니다. 둘레길을 걷다 보면 수직 절벽에 용암이 ..

13 2021년 04월

13

그곳에 가고싶다/아름다운 산하 놀멍 쉬멍 걸으멍 제주 한달살이 #4 - 섬속에 섬 가파도, 마라도 여행

오늘은 제주도 섬에 딸린 또 다른 섬인 가파도와 마라도 여행을 했습니다. 제주도에서 가장 제주스러운 섬 가파도, 국토 최 남단의 섬 마라도.. 3월의 마지막 날 아내와 두 섬을 다녀왔는데 몸을 가누지 못할 정도로 강한 바람에 섬의 매력을 제대로 만끽하지 못했어요. 삼다도(바람, 돌, 여자)의 제주라더니 바람의 섬을 실감했습니다. 그래도 가파도 청보리밭 길 걷기는 아주 좋았답니다. 2021. 3. 31 두 섬을 가기 위해서는 서귀포시 모슬포 운진항에서 여객선을 타야 합니다. 여객선 운항은 가파도행 9:00 ~ 16:00(1시간 간격), 마라도행 9:40 ~15:10(30~50분 간격) 요금(성인 1인기준) 가파도 왕복 13,100원, 마라도 왕복 18,000원 그리고 해양국립공원입장료 1,000원 여객선 ..

06 2021년 04월

06

그곳에 가고싶다/아름다운 산하 놀멍 쉬멍 걸으멍 제주 한달살이 # 3 - 제주 시티투어버스 타고 한라수목원, 삼성혈, 김만덕 객주, 김만덕기념관, 동문시장, 용연·용두암 여행

강풍과 호우주의보가 해제되어 다시 제주여행에 나섰다. 오늘은 제주 시티투어버스를 타고 22개 운행지 중 4곳(삼성혈, 김만덕 객주, 동문시장, 용연구름다리)을 여행했다. 실제로 시티투어버스를 타보니까 4곳 여행도 빠듯하다. 하루 3곳 정도 여행하면 적당할 것 같다. 시티투어버스는 제주국 국제공항에서 08:00 출발해 22개 정류소를 2시간 만에 돈다. 관광객들은 가보고 싶은 곳에 내려 구경하고 1시간 후 시티투어버스를 타고 다음 목적지로 이동하면 된다. 1일 이용권은 12,000원인데 탐나오 앱에서 인터넷 예매를 하면 8,000원으로 할인된다. 9시 25분 숙소에서 가가운 제주민속오일장 정류소에서 탑승했다. 2021. 3. 28 1. 벚꽃 꽃비가 내린 한라수목원 한라수목원은 19번째 정류소이다. 제주민속..

04 2021년 04월

04

그곳에 가고싶다/아름다운 산하 놀멍 쉬멍 걸으멍 제주 한달살이 # 2 - 강풍·호우특보 발효로 제주민속 5일장 장보며 빙떡도 사먹고 숙소에서 쉬멍

제주지역은 강풍·호우특포가 발효되었습니다. 돌아다니지 말라는 경보 메시지가 스마트폰으로 날라오네요. 제주공항도 강풍으로 많은 항공기 들이 무더기 지연이나 결항이 되었어요. 제주하면 바람, 돌, 여자가 많은 삼다도의 고장이라 알려져 있는데요. 역시 바람이 강합니다. 내일 오전까지 비가 내린다고 하여 숙소 가까운 곳에 있는 제주민속오일장 장보기하여 맛있는 갈치조림해 먹었네요. 2021. 3. 27 오늘 여행을 포기하고 숙소 근처 제주민속오일장 구경에 나섰습니다. 시장에 들어와 보니 엄청나게 큽니다. 큰 규모에 깜짝 놀랬습니다. 제주민속오일장은 1906년 만들어졌고 점포 수는 1,000개가 넘네요. 제주시에는 9개의 전통시장이 있는데 그 중 가장 크고 전국적으로도 규모 면에서 빠지지 않는 큰 전통시장입니다. ..

31 2021년 03월

31

그곳에 가고싶다/아름다운 산하 놀멍 쉬멍 제주 한달살이 #1 - 도두봉, 이호테우 해변,구엄 돌 염전 걷기

제주 이틀째, 아침 6시 301분 숙소 근처를 살펴볼 겸 아침 산책을 나섰습니다. 가로수 벚꽃과 유채꽃이 활짝피어 제주의 봄이 실감납니다. 제주공항 활주로에는 비행기들이 수없이 뜨고 내립니다. 비행기의 오르 내림을 보며 도두봉까지 걸었습니다. 밭에는 겨울 추위도 이겨내고 무들이 자라고 있네요. 육지의 노지에선 어림없지요. 제주의 따뜻한 기후만이 가능한 농사입니다. 섬머리 도두봉공원 오르는 길에도 벚꽃이 절정입니다. 도두봉 정상에 서니 아름다운 풍경들이 한눈에 들어옵니다. 제주공항과 용두암 해변, 한라산, 도두항과 이호테우해변이 한 폭의 그림 같습니다. 도두봉에 오른 여행자들도 멋진 풍경에 취해 있음을 느낄수 있습니다 도두봉 핫 플레에스 나무 터널. 가족, 연인들이 들어가 추억을 만듭니다. 인생 샷!, 제..

27 2021년 03월

27

그곳에 가고싶다/아름다운 산하 놀멍 쉬멍 제주 한달살이를 시작하다!

놀멍 쉬멍 제주도 한달 살이하러 목포항에서 퀸메리호를 타고 오늘 제주에 들어왔습니다. 자동차에 최소한의 김치, 쌀 등 먹거리, 옷 등을 실었는데 한차 가득이네요. 허리가 안 좋은 아내는 비행기로 왔습니다. 제주 숙소는 사전에 예약한 제주공항 근처 원룸, 오후 3시경 원룸에 도착하여 차의 짐들을 내리고 정리하고 나니 피곤이 몰려옵니다. 그래도 오랫동안 꿈꿔온 일이기에 설레입니다. 이번은 진짜 놀멍 쉬멍해야 겠어요. 2021. 3. 25 놀멍 쉬멍 제주 한달 살이 ◆ 기간 : 2021. 3. 25 ~ 4. 24 ◆ 놀멍 : 마라도, 추자도 등 주변 섬 여행, 올레길 걷기, 한라산·오름 등 등반 ◆ 쉬멍 : 한적한 곳에서 수시로 멍 때리기 ◆예산 : 300만원(차량선적료 등 50, 집세 50, 섬 여행 경비 ..

22 2021년 03월

22

카테고리 없음 잡초와 전쟁 치르고 백양사 산책길 현호색과 꿩의 바람꽃을 만나다!

골집은 잡초와 전쟁 중 지 지난주 2일간(3. 8~3.9) 시골살이 하면서 잔디밭, 텃밭 풀을 뽑았지만 다 뽑지 못했다. 오늘도 잡초와 전쟁을 수행하기 위해 시골집으로 달려가 잔디밭, 화단 수색하여 풀을 제거하는데 오전이 훌쩍 가버렸다. 그래도 다 제거하지 못했다 잠시 풀 뽑기를 멈추고 화단에 이쁘게 핀 꽃들과 눈 맞춤하는 시간, 이때가 제일 행복하다. 화단에 보이지 않던 히아신스, 얼룩매일초가 이쁜 꽃을 피웠다. 수선화는 꽃이 한창이고 복수초는 꽃이 지고 잎과 씨앗이 생겼다. 방풍나물도 새순이 돋았다. 화단을 둘러보면서 새싹에서 강렬한 봄의 기운을 느낄수 있다. 시나브로 봄은 왔다. 개구리가 깨어난다는 경칩이 한참 지났는데 화단 풀을 뽑다 이 녀석을 만났다.. 땅속에서 나온 것인지 풀더미 속에서 나온 ..

18 2021년 03월

18

카테고리 없음 쌀밥같은 알이 가득찬 알배기 쭈꾸미로 집 나간 입맛을 잡았습니다!.

완연한 봄이 되면서 몸이 나른해지고 입맛도 떨어지네요. 집 나간 입맛을 돌아오게 할 것이 뭐 있을까 생각해 니 봄 도다리 쑥국과 알밴 쭈꾸미 숙회 생각이 납니다. 점심 먹고 아내와 동네 장 보기에 나섰지요. 횟집에서 도다리 회와 쑥국, 식자재 마트에서는 알밴 주꾸미.. 고민하다 알밴 주꾸미로 낙찰!. 쭈꾸미로 결정한 이유는 대부분 살아서 알을 가득 품고 있네요. 만나기 쉽지 않은 싱싱한 알배기 쭈꾸미, 가격도 1kg에 25,000원으로 저렴합니다. 쭈꾸미 1kg 이면 쭈꾸미 10~ 15마리 정도인데 그중 알밴 쭈꾸미는 많으면 3~4마리, 적으면 1~2마리가 고작입니다. 알배기 쭈꾸미가 그만큼 귀하거든요. 식자재 마트에서 알탕재료도 함께 구입해 큰 아들 내외와 손주들까지 오라고 해 주말 저녁 맛있는 가족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