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상더하기

사계절 일상속 풍경을 사진으로 담아보는 블로그입니다.

하얀 모란꽃

댓글 1

사진이야기

2018. 5. 4.

 

하얀 모란꽃,

흔히 몰련화라 부르구요,

작약꽃보다 한발앞서 피는 모란은

5월인 지금은 모두 지고

씨방만이 남아있는 상태입니다.

몇일전 국가정원에서 만난 하얀 모란꽃을

사진으로 담아 뒤늦게나마 올려봅니다.

 

 

 

 

국가정원 한방체험관 뒷뜰,

자홍색꽃들이 피어있는 바로옆에

보기드믄 하얀 모란꽃이

소담스럽게도 피어

이곳을 찾은 많은분들에게 즐거움을 안겨주고 있었습니다.

 

 

 

 

그렇게 많은 량은 아니지만

몇그루의 모란이

하얀자태를 뽐내며 아름다운 모습으로 피어있는 모습입니다.

이때만해도 조금은 시들고 볼품없지만

나름데로 이쁜모습이네요.

 

 

 

 

하얀 모란꽃과 작약은 닮은데가 많죠,

가장 구분하기 좋은것은

모란꽃은 4월의 꽃이지만

작약꽃은 5월에 피는것이 다른점입니다.

물론 모양과 줄기도 약간은 다른모습이지만

처음보신분들은 구분이 힘들정돕니다.

 

 

 

 

일찍핀꽃은

아래처럼 씨방만이 남아있는 상태이며

씨앗은 한여름이되면 여물어

씨방이 문을열어 까만씨앗을 볼수 있습니다.

 

 

 

 

활짝핀 하얀 모란꽃을

잠시 보고가세요.

 

 

 

 

 

 

 

 

 

 

 

 

하얀 모란꽃이 피어있는 이곳은

국가정원 동문편이며

모란꽃이 핀 바로옆으로는 작약꽃이 만개한 상태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