깨달음과 평안함

태어남과 죽음, 신과 인간을 화두로 삼는...

깨고 싶지 않은 꿈

댓글 0

디카시

2022. 6. 18.

깨고 싶지 않은 꿈 / 김신타


아름다움에 빠져
때로는 물속에 빠져
기쁨과 슬픔이 출렁이는
오늘도 꿈을 꾼다
깨고 싶지 않은 꿈